어제 회사에서 divx로 '몬스터 주식회사(Monster Inc.,)'를 봤다...

몬스터 주식회사...

아이들을 놀래켜서 아이들의 비명소리를 에너지원으로 충당하는 몬스터 주식회사의 몬스터들에 대한 이야기이다.

몬스터 주식회사는 한마디로 '한국전력공사'와 비교하면 딱 맞을 듯 싶다.

아이들은 벽장속의 괴물때문에 놀라지만..

몬스터들에게는 살기위해 꼭 해야만하는 필연적인 일이었던 것이다..

우리 문화와는 조금 다르지만..

미국의 어린시절엔 항상 벽장속의 괴물이 존재하고 있다.

그리고 영화'몬스터 주식회사'에서는 벽장속의 괴물이 아이들을 놀래킬 수 밖에 없는 재미있는 동기를 부여했다.

그러나.. 벽장의 문이라는 수단을 통해 인간세계로 아이들을 놀라게 하기 위해 오던 몬스터들..

오히려 그들을 기겁하게 만드는 강적을 만나게 되는데....


등장하는 몬스터들은 너무나도 귀엽기 짝이없다...^_^

토이스토리를 제작한 세계적으로 유명한 3D 애니메이션 스튜디오인 Pixar와 애니메이션 왕국 디즈니가 만들었다.

Pixar는 어리둥절한 스탠드 3D 영상을 로고에 넣었던...

관심있는 사람들은 다 알고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 3D 스탠드를 제작하는 과정이 많이 알려지기도 했었구..

음악은 역시나 토이스토리1,2와 벅스라이프등 pixar와 함께한 랜디 뉴먼이 'Monster inc'에서도 함께했다.


"드림웍스에서 [슈렉]으로 우릴 물먹였으니 우리는 [Monster Inc]로 반격한다!"

이건 분명 아닐것이다.

아마도 슈렉이 만들어져서 개봉되기 전부터 [Monster Inc]는 만들어지고 있었을테니깐.

어쩌면 슈렉이 디즈니의 허를 찔렀다면서 좋아하고 있을때..

디즈니는 아랑곳하지 않고 자신들의 작품을 만들고 있었을것이다.


일단 스토리의 발상이 참 특이하며 신선했다.

벽장속 괴물들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이렇게 그럴듯하게 창조해내다니...

그리고 그 괴물들은 역시나 디즈니의 여느 캐릭터들과 마찬가지로 선하기 짝이없는.. 너무나도 다정다감한 캐릭터들이다.

그게 디즈니의 매력이다.

그래픽의 완성도에 있어서는 정말 최고라고 표현할 수 있을듯 싶다.

특히나 주인공 셜리가 눈보라속에 엎어져 있을때 털의 움직임과 빛의 각도는... 거의 예술이었다.

매 해가 거듭될수록 3D 애니메이션의 기술은 놀랍도록 진화하고 있다.

이번 '몬스터 주식회사(Monster Inc.)' 는 '슈렉'을 보며 놀라워 하던 애니메이션 매니아들에게 또 한 번의 놀라움과 기쁨을 가져다 줄 것이다.

'보고/읽고/듣고/쓰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박화요비를 새로 발견한 날...  (0) 2002.03.02
공공의 적  (0) 2002.01.29
제5원소 그리고 에릭세라  (0) 2001.12.04
몬스터 주식회사  (0) 2001.11.21
슈렉  (0) 2001.07.12
the phantom of the opera  (0) 2001.03.24
2001년 10월20일

천황, 후지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이팅코리아 포스터!  (0) 2002.05.30
내방..  (0) 2002.05.27
Tokyo #3  (1) 2001.10.20
Tokyo #2  (0) 2001.10.20
Tokyo #2  (0) 2001.10.20
Osaka to Tokyo  (0) 2001.10.20
  1. 이원철 2010.08.15 18:46 신고

    카테고리는 Tyoko 라고 되어 있어서 다른 도시인가 했습니다..^^

2001년 10월 19일

후지 TV, Rainbow Bridge, 시부야, 일본 친구 Takuya군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화이팅코리아 포스터!  (0) 2002.05.30
내방..  (0) 2002.05.27
Tokyo #3  (1) 2001.10.20
Tokyo #2  (0) 2001.10.20
Tokyo #2  (0) 2001.10.20
Osaka to Tokyo  (0) 2001.10.20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