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12/05]

어릴때 나의 감성을 자극했던 팀버튼의 가위손
이 영화를 통해서 팀버튼에게 관심을 갖게되고,
팀버튼의 영화들을 찾아보게 되었다.

외로운 과학자와 가위손 그리고 소녀...
하나라도 쉽게 빼놓을 수 없고..
하나라도 나의 추억속에서 존재하지 않는 인물들이 없다.

가위손 에드워드의 가슴아픈 사랑 이야기
너무나도 아름다운 영상과 음악들이 나의 맘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위노나 라이더를 알게 된 영화이기도 하다.

매년 크리스마스가 되면 팀버튼의 영화들이 생각난다.
크리스마스의 악몽
그리고
누구나 사람들에게 들키지 않게 간직하고 있는
가위손...

'보고/읽고/듣고/쓰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반지의 제왕 예매하다!  (0) 2004.01.04
To Me, you are perfect  (0) 2004.01.03
기억속의 영화 가위손  (0) 2003.12.05
내 기억속의 유재하  (0) 2003.12.04
올드보이를 보다.. (스포일러 아님)  (0) 2003.11.30
크리스마스의 악몽  (0) 2003.11.26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