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3/04/04]

답을 알지만...
내가 알고 있는 답 이외에 무엇이 더 있는지..
분명... 있는데..
요즘은 하루하루가 답답하다..
한쪽에선.. 무언가 해결되고 있구...
그 반면에 또다른 한쪽에선 무언가 계속해서 꼬여가구 있다.
이틀 연휴를 앞두고...
그리 마음이 편한하지는 않다...
아직 회사라는 공간에 있어서 그런건지...
에혀.. 모르겠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로운 시작이다..  (0) 2003.09.29
이사하구 나서...  (0) 2003.04.07
무엇이 날 붙잡는가..  (0) 2003.04.04
이사 완료  (0) 2003.03.30
집을 구하다.  (0) 2003.03.17
리뉴얼을..  (0) 2003.03.1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