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간은 정신이 없었던.
리얼리티를 살린 액션신들과 감각적인 편집등은 괜찮은듯.
그치만.. 그보다 더 멋있던건..
황정민과 류승범의 너무나도 감각적인 연기..
그들은.. 뭐랄까.
캐릭터에 푹 빠질수밖에 없는 환상적인 연기를 보여준다..

보통.. 소리지르고, 오열하고 그런것들 제대로 한번 해주면 연말 연기대상같은거 주곤 하는데..
그런 틀에밖힌.. 감정표현과는 차원이 다른 연기인 것이다.
단순히 울기잘하고 윽박지르기 잘하는건 '연기를 잘하는거'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영화속의 캐릭터를 관중들로 하여금 얼마나 그 캐릭터라고 착각하게 만드는가..
그게 진짜 '연기를 잘한다'라고 표현해줄 수 있는게 아닐까.
물론 캐릭터가 워낙 강하기도 했지만서도..
그들의 연기력이 없다면. 절대 완성되지 못할 캐릭터들이었다고 본다.

한마디로.. 이 영화는 황정민과 류승범만으로도 그 가치가 대단한 영화라고 봄..

근데.. 솔직히 꼭 보시라고 추천할만하지는 않음.. 개인적으로...영화 스타일은 좀..

mins.
  1. 종종 2006.05.01 19:17 신고

    그럼 난 재밌는거야? >_<

    • el. 2006.05.01 20:36 신고

      ㅋㅋ 글쎄?
      근데. 종종은 액션물은 별루 안좋아하지 않아?

  2. 옆자리아줌마 2006.05.01 21:39 신고

    이 영화 우울해 보여요~

  3. 고니 2006.05.01 23:28 신고

    보고 싶은데 와이프 땜시..ㅋ

  4. 49 2006.05.05 21:36 신고

    난 이거 보다가 잤음.. 술 마시고 새벽에 봤기 땜시-.ㅡ;;;

    • el. 2006.05.06 03:50 신고

      훕. 술마시구 극장간거얌?
      아.. 다운받아본건가?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