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찍한 스타일로 사랑받아 온 미니(Mini)가 호화로운 6미터짜리 리무진으로 변신했다.

LA소재 코치빌더가 제작한 미니 리무진은 너무나 길어진 차체를 지탱하기 위해 6륜을 하고 있으며 존 쿠퍼 웍스(John Cooper Works) 튜닝 킷을 장착한 쿠퍼 S를 베이스로 탄생했다.

다른 리무진과 마찬가지로 리트랙터블 평면 TV, DVD 플레이어, 소형 바, 운전자와 통신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시스템 등을 갖춘 실내는 미니만의 개성이 어우러져 개성적이다.

하지만 미니 XXL을 더욱 튀게 만드는 것은 뒷쪽에 자리잡은 소형 풀(Pool)이다. 실용성에는 의문이 있지만 다른 사람들의 이목을 끌기에는 최고다.

물론 보통 운행시에는 물을 빼고 지붕을 덥고 다니기 때문에 전혀 알아 볼 수 없다.

Mini XXL은 유럽과 아시아의 몇몇 이벤트에 참가할 예정이다

출처: autospy, AD Studio

'잡동사니' 카테고리의 다른 글

Sanyo Xacti VPC HD-1  (2) 2006.03.29
눈을 뜨면 질주해야 한다.  (0) 2005.11.29
mini XXL  (0) 2004.08.20
AUDI RSQ 컨셉 2004  (0) 2004.05.10
Siemens SX1 - Virtual keyboard  (0) 2004.03.28
Mr.P ONE MAN TRY  (0) 2004.03.07

어제 저녁에 자기전에 영화를 한 편 보고 싶어서..
얼마전에 형한테 구워온 영화들 중에서 고민을 하기 시작했다..
원래는 요즘 계속 다운받고 있는 카우보이비밥 시리즈를 보구 싶었지만.. 이건 좀 더 이른 저녁에 보구 싶다눈.. 왠지.
고민중에.. 오랜만에 니콜키드만을 볼까 라는 생각에 Birthday girl을 선택해서 play를 했더니만.. 이던.. 통합코덱 깔았는데.. 무슨무슨 에러가 나버렸다.. 보아하니.. 코덱쪽 같은데..
해결하기 넘 귀찮아서 다시 영화를 골랐다..
이번엔 what a girl wants.. 다소 소녀취향적인 영화이리라 생각은 됐지만.. 그냥 가볍게 볼 수 있는 코메디 영화를 선택한 것이다..
근데.. 처음 10분여간을 보다가.. '이건 아니야'라는 생각이..
흠.. 진짜 너무 teenager movie가 아닌가!!
그래.. 최근에 개봉한 영화를 선택해보자~
그리하여 선택한 '이탈리안 잡' !

썰이 넘 길었다...
우선 선택에 만족한다... 이탈리안 잡은 흥미진진한 영화다.
전체적인 내용은.. 천재적인 도둑의 금괴 탈취와 배신 그리고 복수이다.
무지 간단한 스토리를 가지고 있지만..
그냥 훔치고 싸우는 그런 도둑영화가 아니다..
실제로 영화속에서 사람이 죽는것도.. 찾아보기 힘들정도다.
영화는 매우 간단하면서도 그리 유치하지 않게.. 그리고 나름대로 긴장감을 놓치지 않도록하고 있으며, 그럼에도 그리 무겁지 않다..
이탈리안잡의 키워드는 BMW 미니 일 것이다..
영화를 본 사람들은 누구나 '미니'라는 귀엽고 앙증맞고 매우 스피디한 자동차에 호감을 느끼지 않을 수 없을거라 생각된다.
쬐끄만녀석이 이리저리 스피디하게 영화의 훌륭한 양념으로서 제 역할을 다 해낸다..
참고로 '미니'에 대한 부연 설명이다..

- 오늘날 미국에서 달리는 자동차들 중 가장 작은 차 미니는 정말 "이탈리안 잡"의 진정한 스타이다. 자동차 시장에 폭풍을 몰고 온 미니는 2002년 두 번째 런칭 이후 미국에서만 3만대 이상 팔려나갔다. 이 작고도 큰 자동차는 1950년대 수에즈 원유 파동에 대응하는 새로운 타입의 자동차로서 영국에서 처음으로 등장했다.

영국에서만 5백만대 이상 팔려나간 이 자동차는 전 세계적으로 하나의 문화적 아이콘으로 자리잡았고 비틀즈에서 영국 왕실 가족까지 운전하는 자동차가 되었다. 클래식 스타일의 미니는 1960년에서 1967년 사이 영국에서 팔렸고 오늘날까지도 이에 열광하는 사람들이 있다.

총 제작자 제임스 R.다이어는 다음과 같은 농담을 건넨다. "BMW 그룹에서 제공받은 그 32 대의 미니들이 꽤나 엄하게 취급됐죠. 막 날아다니고 충돌하고, 받아버리고 하여간 별별 짓을 다 했어요. BMW 그룹에서 32대 정도 제공해 주었지만 , 우린 사실 132대도 사용할 수 있었어요!" -

나두 '미니'가 갖구싶다.. ㅜ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