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무심코 던진 질문에 순간적으로 저리 명쾌한 대답을 해주는 친구.
나름 춈 우울하던 차에 탄산 막걸리 한잔을 마신 것 같은 신선한 느낌이...
이런 쫀득한 친구 같으니라구..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추억 하는 일  (3) 2010.12.02
근황 그리고..  (4) 2010.10.21
인생은..  (4) 2010.09.08
아이폰4 로 갈아타다!  (10) 2010.09.02
완전 평화로운 일요일 오후  (4) 2010.08.29
iPad 사용 한달여..  (6) 2010.07.15
  1. 나쁜요자 2010.09.09 01:28 신고

    쫀득한 친구 다녀감=3=3=3=3=3=3

  2. 49 2010.09.13 01:18 신고

    오오 명쾌하군요

    거기에 하나 더 추가

    노가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