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만에 크리스마스 트리를 꾸며보는 걸까. 정확하게 기억나지는 않지만 꽤 오랜 시간이 흐른 것 같다. 나에게 '여친'이라는 존재가 있었던 시절이니 ㅋ. 확실히 혼자사는 남자에게 크리스마스 트리를 장식하는 일은 구질구질한 일이라는 생각이다. 그렇다고 이미 다 홀몸이 아닌 친구들 불러다가 파티를 열어주는것도 왠지 손해보는 느낌이고..ㅋ 여하튼 올해 크리스마스는 샌프란에서 맞이하게 되었는데, 요즘 한창 주말에 음악 작업을 같이 하고 있는 Jon과 Joanna 커플이 크리스마스 트리 데코레이션을 한다고 초대를 했다.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이 얼마만의 크리스마스 트리 꾸미는 행위인 것인지... 나름 기분도 업되고 새삼 옛 추억들도 뭉실뭉실 피어오르고, 그 와중에 이국적이면서 잔잔한 느낌도 나쁘지 않고...

거리마다 빤짝이 장식들이 늘어나는 걸 보니 이제 정말 연말이구나.

트리 점등 카운트다운!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녕! 2008년!  (26) 2008.12.30
맥북 프로를 지르다!  (15) 2008.12.22
크리스마스 트리 꾸미기  (8) 2008.12.10
2009년도 다이어리도 몰스킨으로  (2) 2008.11.30
스웨덴에서 온 싱어송라이터를 만나다  (13) 2008.11.24
Foosball 삼매경  (8) 2008.11.12
  1. 종종 2008.12.11 18:20 신고

    이뻐이뻐. 나도 올해에는 해볼까해..

  2. ANGEL 2008.12.11 20:03 신고

    음... 아직도 캐롤을 듣지 못할 정도로...
    여긴 연말스럽지도 않지만,,,
    멋지구나... (노래는 누가 ...)

  3. mstellar 2008.12.12 16:48 신고

    근사한 트리다. 보기만해도 따뜻해.
    샌후란에서 즐거운 크리스마스보내. 근데 정말 미쿡 맞아? 아직도 의심중ㅎㅎㅎ
    ㅎㅎ 요즘 나 여기 자주 들르네. 볼거리 많이많이 올려줘.

    • _Mk 2008.12.13 10:58 신고

      그러게 오두몽님 요즘 자주 보이시네~
      바람직해요. ㅋㅋ

  4. 49 2008.12.15 01:20 신고

    훗훗
    난 보드나 타러 가야지
    형! 나 티스토리 초대장 좀~
    연말 맞이 사이트 개편 좀 해야할듯~ㅜ.ㅜ
    지금 계정 쓰는데 점점 이상해져서 못 쓰겠으;;;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