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5/06/04]

스타워드 에피소드 3를 봤다.
디지털 상영관에서 볼려구 벼르던중..
다른 영화 보려구 갔던 CGV에 표가 있길래 기다리기 싫어서 봤음..
(사실.. 메가박스 1관에서 보구싶어서 계속 기다렸는데..)

아나킨은 왜 베이더를 선택해야만 했는지...
마지막 스승과 제자의 대결은 가슴아팠다..

EP3을 통해서 스타워즈의 모든 이야기들이 다 연결됐다.
스타워즈 매니아로써 6편의 모든 시리즈가 하나로 완성되어지는
이 기쁨을 그대들은 아시는지...

may the force be with you

'보고/읽고/듣고/쓰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5 대학가요제 ex team  (0) 2005.10.25
Lyn mode  (0) 2005.06.21
Starwars EP 3  (0) 2005.06.03
박찬욱 감독의 '친절한 금자씨'  (0) 2005.01.30
모터사이클 다이어리  (0) 2004.12.11
슈퍼스타 감사용  (0) 2004.09.19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