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이제 조금씩 익혀가는 중이다만, 파워포인트와 같이 맥 환경에서 프리젠테이션을 하기 위해 사용하는 Keynote라는 프로그램은 정말 물건이라는 생각이 든다. 예전에 Web 2.0 expo 에서 태우님이 Keynote 를 이용해서 프리젠테이션 하는 것을 보고 '저건 파워포인트는 아닌데, 뭐지?' 하며 한참 정보를 찾아 다녔던 적이 있다.

Keynote는 무엇?

맥 OS 에서 돌아가는 프리젠테이션 전용 프로그램으로 iWork 에 포함되어있다. 파워포인트와는 달리 세련된 애니메이션 효과를 손쉽게 구현하고 다양한 템플릿 제공으로 프리젠테이션의 효과를 극대화 시킬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실제로 현장에서의 프리젠테이션 효과는 대단하다고 생각된다. Keynote가 포함된 iWork 패키지가 $99 이니 가격도 훌륭한 편이다.
참고 링크 http://www.apple.com/kr/iwork/keynote/

이번에 iWork '09 버전이 나오면서 눈길을 끈 부분이 바로 Keynote remote이다. iPhone 또는 iPod Touch와 맥을 WiFi 를 통해 연동해서 프리젠테이션을 진행하는 동안 iPod Touch를 통해 원격으로 조정할 수 있는 App이다. (얼마전에 iPod Touch로 PC의 미디 시퀀싱을 컨트롤하는 App를 본 적이 있는데, 같은 방식으로 다양한 Apps 아이디어들이 나올 수 있을 것 같다. 실로 다양하고 유용한 Apps들은 정말 애플을 좋아하게 만들 수 밖에 없게 한다.)

Keynote remote 소개 동영상

나도 아직 Keynote 를 좀 만져보는 중이라 활용해보지는 못했지만, 조만간 '09 버전을 구매해서 직접 활용해 볼 생각이다. 혹시 바로 이용이 가능하고 관심이 있으시다면 다음의 정보들을 참조하시길..

:: Keynote remote 다운로드 & 리뷰
:: 무선 설정 방법
:: Keynote 사용자 모임

el.
  1. aaron 2009.01.20 17:22 신고

    얼 키노트 짱이지~ mac과함께라 그저 부러울뿐~

    • _Mk 2009.01.20 20:00 신고

      키노트 정말 괜찮은거 같아.
      계속 공부좀 해볼려구.

  2. 쌀밥 2009.02.04 17:11 신고

    맥북 사면 예전에는 Mac Remote라고 리모트 컨트롤러를 줬어요.
    요즘은 안주기래 어떻게 된거냐고 물어보니까 따로 사야된다더라구요.
    근데 그 리모콘있으면 FrontRow라는 걸 사용해서 맥북을 가전 재품처럼 쓸수 있어요. (리모콘이 없는 경우에는 Apple키 + ` 키를 누르면 FrontRow로 넘어갈수 있습니다.)

    물론 방향키도 있기 때문에 파워포인트 같은걸 사용할때로 무선으로 슬라이드를 다음 장으로 넘길수 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걸 안쓰는데, 왜냐하면 레이져 포인터가 안달려 있어서 불편하더라구요.
    iPhone을 사용하는 걸보니, 왜 이걸 쓰는거지? 하는 의문이 더 드는데, 레이져 포인터도 없는데다가 무개가 너무 무겁잖아요... 저런걸 들고 어떻게 발표를 하죠???

    • _Mk 2009.02.05 13:44 신고

      글쎄 세상엔 다양한 니즈가 존재하니깐 아이폰을 통한 프리젠테이션 컨트롤을 반기는 사람들도 많지 않을까라고 생각이 되네. 난 개인적으로 아이폰의 APP를 통해서 컨트롤이 가능한 것을 이렇게 생각해. 일단 아이폰을 항상 휴대하고 있다는 가정하에 특별히 리모트 컨트롤러를 사거나 챙기지 않고 자신의 아이폰을 언제든지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나름 매리트가 있을꺼 같구, 업데이트가 불가능한 리모트 컨트롤러와는 달리 APP 업데이트를 통해서 뭔가 새로운 기능들이 꾸준히 업데이트가 가능하니 효율적이지 않을까? 레이저 포인터를 대신할 수 있는 아이디어가 나올수도 있는거구. 저런걸 들고 발표하는걸 즐기는 사람도 분명 있겠지.

  3. 쌀밥 2009.02.04 17:12 신고

    Apple 키 + ESC 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