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nlog.in ::



HTML5가 요즘 많이 거론되고 있는데, 현재 YouTube와 나도 자주 이용하는 동영상 서비스인 Vimeo에서 테스트 환경을 선보인 바 있다. 간단하게 HTML5의 요점을 얘기하자면 그간 Flash로만 구현이 가능했던 유기적인 멀티미디어 컨텐츠들을 Flash를 이용하지 않고 구현이 가능하게 만들어 준다는 것이다. 더 나아가서는 ActiveX의 컨트롤이 필요한 기술적 이슈들도 HTML5로 컨트롤이 가능해진다고 한다.

YouTube에서 HTML5를 시험적으로 운영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테스트했을 때 문득 그런 생각이 들었다. 애플이 iPhone에서도 그랬고, 이번 iPad 발표에서도 Flash를 지원하지 않는 이유는, 물론 iPhone OS에서의 보안 및 안정화의 이슈가 있을 것이고, HTML5의 범용적인 실용화 단계를 바라보고 Flash 를 곧 대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것 역시 아닐까라는.

점점 모바일이 IT 서비스 산업에서도 주류로 자리 잡아가고 있는 시대이다. 어떤 서비스를 만들던 이제는 모바일 환경을 같이 고려해야만 하는 환경이 금방 정착하게 되지 않을까 생각된다. 그러한 시장의 흐름에 HTML5 는 현존하는 여러 기술적 이슈들에 대해 매우 적절한 대안이 될 수 있을것으로 보인다.

HTML5에 대한 좋은 글이 있어서 소개 하고자 한다.
http://mindb.tistory.com/312
http://mindb.tistory.com/313


el.

Comment +3

  • 49 2010.02.01 12:42 신고

    웃;;; html이 복잡해 지겠군;;
    adobe에서 그렇지 않아도 말이 나왔다고 하던데
    flash 사용이 안되는거에 대해;;;

    • 역시나 누구나 예상했겠지만 스티브 잡스는 HTML5를 염두해 두고 있었네. 기사 떴어. ㅋㅋ http://bit.ly/aZsshz

  • vf2416 2010.08.24 13:00 신고

    http://pann.nate.com/b202475928 HTML5는 먹는거니? 담당 공무원의 대갈통 속엔 ie뿐인데? ㅋㅋ


저번에 SNS형 동영상 플레이어인 Viddler에 대해서 소개를 한 적이 있는데, 지금 소개하는 Vimeo역시 뛰어난 동영상 플레이어로 추천하고 싶다. Vimeo는 작년에 기분 전환용 유쾌한 립싱크 비디오를 발견한 이후로 종종 RSS로 이 비디오를 제작한 사람의 동영상들을 받아 보다가 얼마 전부터 본격적으로 사용하기 시작했다.

Vimeo를 사용하게 된 궁극적 이유는 퀄리티와 16:9의 HD급 해상도의 레이아웃을 지원하기 때문이다. 게다가 볼만한 HD 동영상들을 많이 찾아볼 수 있는 부분도 매력적이었다. 사실 습관적(?)으로 제일 많이 사용하는 것은 YouTube이지만, YouTube의 경우 High Quality의 동영상을 지원하긴 하지만, 블로그나 다른 웹사이트로 Embed 시킬 경우에는 고화질의 동영상을 Embed 시킬 수 없다는 치명적 단점을 갖고 있고, 16:9의 HD급 동영상일지라도 4:3의 레이아웃에서 보여지는 것과 실제 16:9의 레이아웃 스킨에서 보여지는 것은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많은 차이를 느끼게 한다. 물론 Vimeo역시 Embed 했을 경우 HD의 레이아웃과 퀄리티는 지원하지는 않는다. (HD 링크를 플레이에서 지원한다.) 그러나, YouTube와 같이 지나친 압축으로 인한 Low Quality의 동영상을 보여주진 않는다. 물론 이 부분은 장,단점이 있다. YouTube와 같이 천문학적인 인프라를 커버해야하는 서비스에서 최상의 퀄리티로 인한 스토리지와 트래픽을 디폴트로 유지한다는 것은 분명 리스크가 클테니깐.

Vimeo는 HD급 동영상을 즐기기에 최적화된 플레이어를 제공한다. 그래서 그런지 작품성있는 HD 동영상들을 제작하는 사람들과 작품들을 많이 찾아볼 수 있다. 그리고 Vimeo의 장점 중 하나가 올려져 있는 동영상의 원본 파일을 다운로드 할 수 있다는 점이다. 최근에 거의 모든 스트리밍 플레이어들이 Flv로 제작되기 때문에 이 Flv 파일들을 다운로드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나 브라우져 플러그인들이 많이 나오고 있는데, 당연한 이야기지만 원본 파일의 퀄리티를 즐길 수는 없다. 하지만 Vimeo에서는 원본 파일을 다운받을 수 있기 때문에 로컬 PC의 실제 원본 파일이 실수로 삭제되더라도 언제든지 사이트에서 다시 다운 받을 수 있다. (물론 동영상에 대한 개인 옵션 설정이 다 있기 때문에 공개를 거부할 수도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정당 일주일에 500MB의 Upload 용량이 주어진다. '나쁜 의도'로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 아니라면 일주일에 500MB는 충분한 용량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을 올리는 프로세스는 무척 간단하다. 동영상을 선택하여 업로드가 되는 동안 타이틀, 내용과 태그를 미리 입력하여 저장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업로드가 완료되면 바로 컨버팅이 되는 상황을 시각적으로 표시해 주기 때문에 답답함이 덜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영상 편집 옵션들이 다양하게 있으며, 표시될 썸네일 역시 '넉넉하게' 추출해 주기 때문에 새로 썸네일용 이미지를 올릴 필요가 없다. 물론 마음에 들지 않는다면 썸네일용 이미지를 따로 업로드하여 저장할 수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 별 통계와 원본 파일을 다운로드할 수 있는 정보와 링크가 표시되어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HD 동영상의 경우 16:9 플레이어 레이아웃이 자동으로 출력되고, HD On/Off 의 옵션을 제공한다.


I' ll Remember You Forever (HD) from Leonardo Dalessandri on Vimeo.

HD 동영상을 최적화된 환경에서 스트리밍 시키고 싶다면 꼭 Vimeo를 이용해보시길 권한다. http://www.vimeo.com

el.

Comment +2

  • 49 2008.07.17 18:37 신고

    저 동영상의 정체는? 뮤직비디오 같긴 한데 뭔 소린지도 모르겠고
    살짝 야하시기도 하고~

    • 중독성 강한 명곡이지.
      스페인 싱어송라이터 BeBe의 Siempre me quedara란 곡이야.
      가사도 인상적이구.

      http://blog.naver.com/gaby_?Redirect=Log&logNo=39759218

      여기서 가사를 함 보도록해. 저건 공식 뮤직비디오는 아니지만 가사를 보면 저 영상을 이해하게 될꺼야.


서명덕기자님 블로그
갔다가 보고 직접 돌아다녀봤는데.
재밌군요. >_<
A Message From Chad and Steve 라는 제목으로 이번에 YouTube가 Google에 인수된것과 관련하여 YouTube의 창업자인 Chad와 Steve의 동영상 인사말이 YouTube에 등록되었습니다.
역시나 회원들도 동영상으로 리플(?)들을 올리고 있습니다.
무척 흥미롭네요..



동영상 메시지와 관련된 회원들의 피드백 동영상들 ▶


el.


Comment 0




결국 GoogleYouTube를 인수했군요.
한동안 루머처럼 돌았던 소식이 그리 오래걸리지 않아 사실로 기사화 되었습니다.
오늘 오전의 IT 빅뉴스가 되었네요..

이번 YouTube 인수에서 나름 놀라운 점은 인수 금액인데요, 16억5000만 US$ (약 1조6천5백억원) 라는 구글 역사상 최대 규모의 M&A가 되었습니다. M&A는 올 4분기까지 완료될 예정이며, 유튜브의 모든 직원을 그대로 승계하는 형식이라고 합니다. 이는 그만큼 YouTube의 가치를 인정받은 셈이고, 향후 동영상 컨텐츠 시장의 경합이 더욱 치열해질 거라는 전망을 할 수 있게 해줍니다.

아울러 MS는 결국 또 동영상 컨첸츠 서비스도 Google과 대전해야할 상황을 맞게 되었군요. SoapBox의 파괴력도 만만치 않겠지만, 이제 Google을 등에 업은 YouTube 역시 만만치 않은 상대가 될 것임은 분명해졌습니다.

GoogleYouTube가 이미 구축해놓은 막강 인프라를 어떤식으로 이용하게 될지 사뭇 궁금합니다만, 자체 서비스의 수익쉐어 모델보다는 광고 모델로서 활용하게 될 거라는 의견에 대략 같은 생각입니다.

머지않은 미래에 Google이 선택한 M&A들이 어떤 시너지를 발휘하게 될지, 아니면 그저 돈많은 회사의 욕심으로 전락하게 될지.. 이 부분도 사뭇 궁금해집니다.

el.

짜투리.. 이런 빅뉴스가 zdnet 기사 리스트에는 아직도 올라오질 않았군요.. 머.. 계속 딴지거는거 같긴 하지만.. 나름 애정이 있었던터라.. 요즘 zdnet 실망이에요.. >_<


Comment 0

Site URL : http://soapbox.msn.com

YouTube와 같은 동영상 전문 서비스를 표방하는 MSN SoapBox가 오늘 날짜로 공개됐다. 하지만 Beta버전은 당분간 초대형식으로 운영되며 북미라는 지역적 제한때문에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좀 더 기다려야 할 듯 싶다. 궁금한 마음에 국내외 관련 정보를 찾아봤으나, 아직 관련 정보들은 MS 사이트에서만 찾아볼 수 있었다.


request an invitation은 국가 IP를 체크하여 아에 막아놓은 듯 싶다.

관련 기사와 MS 사이트를 참고하여 서비스 내용에 대해서만 요약해 보면 다음과 같다.

최대 100Mbyte 까지 거의 모든 동영상 포맷을 업로드 할 수 있음
유저들이 직접 동영상을 태깅하며, 점수를 주거나 스크랩할 수 있음
동영상을 보면서 새로운 동영상 검색이 가능함
RSS feeds를 등록하여 구독할 수 있음
Windows Live Space 자신의 프로필을 동영상으로 꾸밀 수 있음
자신의 블로그로 embedding 할 수 있음


MSN과의 연계성을 강화하여 성장 전략중 하나로 야심차게 시작하는듯 싶은데, YouTube보다 더 유리한 고지를 선점할 수 있게 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측해본다.

el.


관련 Site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