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

피비같은 친구가 필요해.

문득 Friends에서 내가 가장 사랑했던 캐릭터인 피비가 떠오른 이유는?
피비와 같은 친구가 한명 있었으면 좋겠다.
무척 엉뚱하지만 기발하고, 말도 안되지만 위로가 되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문득 그들이 그립다.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알음다훈 이야기..  (6) 2007.08.17
이번달 전화요금 45만5천원!!!!!  (20) 2007.08.14
이사하는 날 / Avalon at Mission Bay  (12) 2007.08.13
Everyday Wine...  (8) 2007.08.09
뒤늦게 iPod nano를 구입하다.  (4) 2007.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