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오랫동안 같은 머리를 고수했던 이유는..
다른 머리들이 스스로 많이 어색할꺼라 생각했기 때문과 동시에..
머리를 짧게하면 상대적으루 얼굴이 너무 커지지 않을꺼 고심했던건데...
저번에 혼자 머리를 삐끗한 이후로 자의반 타의반으로 내친김에 스탈까지 바꿔버림!
"가르마가 NG야"라던 드자이너 선생님의 말대로.
가르마를 없애버리고 나름 짧은 머리에 도전.. >_<

볼려구?


이거이거.. 아직 어색하지만 잘 유지해 보련다...
일단 다행인건.. 잘했다는 반응이 우세하다는거! (고마워들! 큰 힘이 되고 있어. ㅜㅠ)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간 모든것들이..  (2) 2007.11.25
말하는건 쉽지..  (2) 2007.11.25
7여년만에 머리스탈 바꾸다  (8) 2007.11.23
San Francisco 도착  (6) 2007.11.23
Soju Party in Seoul  (10) 2007.11.13
Webzen OB들의 간만의 회동  (10) 2007.11.13
  1. 옆자리아줌마 2007.11.25 03:07 신고

    오~~~~ 감탄사가 절로 나오네요~
    진작즘 바꾸시지!!! ㅋㅋㅋㅋㅋㅋ
    완전 세련되보이삼...우훗

  2. 49 2007.11.25 08:24 신고

    오오~~ 얼굴은 왜 짜른겨~~
    괜찮은거 같은데~ 얼굴까지 같이 봐야 더 잘 알죠~~
    암튼 축하축하

  3. 엘렌 2007.11.26 03:09 신고

    훨나아요 호호

    • _Mk 2007.11.27 02:38 신고

      하하 감사..
      난 아직 어색한데.. 그래두 여기서도 반응이 나쁘지는 않네요. ㅋㅋ

  4. 고니 2007.11.27 07:44 신고

    잘 어울릴 것 같은.. 다시 사진 올리세요!! 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