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nlog.in ::


  • 무척이나 기분좋은 꿈을 꾸었다. 계속 이어서 꿈을 꾸고 싶다. (달콤행~) 2008-04-03 10:26:53
  • 한해 두해 흘러가면서 조금씩 시니컬해져가는 내 모습이 낯설다. 난 시니컬한게 세상에서 제일 싫었는데... (여유을잃어가는건가) 2008-04-03 17:15:27

이 글은 enlog님의 2008년 4월 3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간이 계속 흐른다.  (6) 2008.04.15
me2day log - 2008년 4월 6일  (6) 2008.04.07
me2day log - 2008년 4월 3일  (2) 2008.04.04
me2day log - 2008년 3월 28일  (6) 2008.03.29
오랜만의 Cyclops 출사 모임 - 삼청동  (18) 2008.03.24
2008년 3월 18일...  (0) 2008.03.18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