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곳 시간으로 오늘 아침 오바마 당선인의 취임식이 진행된다. 사실 나와 크게 관계 없는 일이라고 할 수 있지만, 어찌되었든 전세계의 경제와 모든 정세에 영향을 미칠 수 밖에 없기 때문에 난 그가 나와 전혀 상관없지 않다고 생각하며 모든 사람들의 기대만큼 정말 잘 해주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Yes We Can

오바마 당선자가 2008년 1월 8일 뉴 햄프셔 경선에서 한 연설 중 그곳에 있는 모든 이들에게 감동과 희망을 준 메시지이다. 희망을 향한 열정과 의지를 이것보다 더 잘 표현한 말이 있을까 싶다.

Will,i.am 의 Yes We Can 뮤직비디오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역사가 거꾸로 가는 일이 없기를..  (2) 2009.01.30
책 '지저분'하게 보기  (8) 2009.01.26
Yes We Can  (2) 2009.01.20
바보  (10) 2009.01.17
샌프란은 갑자기 초여름..  (4) 2009.01.16
안녕! 2008년!  (26) 2008.12.30
  1. 버번홀릭 2009.01.20 19:23 신고

    저 아저씨 지지율이 80%대라면서요
    우리의 이씨 아저씨는 10%나올라나 모르겠네...에효

    지금 한국은 용산일 때문에 난리도 아녜요
    촛불이 다시 타오르기 시작했답니다. ㅡㅜ
    매일 매일 불안 불안

    • _Mk 2009.01.20 19:59 신고

      응 용산에서 일어난일들 뉴스 봤어.
      에휴.. 그냥 한숨만 나오더라..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