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시간을 날아서 샌프란시스코에 도착했습니다.
무척 깔끔하고 평화스러우면서도 도시적인 느낌입니다.
생각나는 첫 단어는 '마치 영화 세트장 같다' 랄까..

사무실과 아파트 역시 넓고 매우 깨끗합니다.
특히나 아파트는 내가 평소에 원하던 주방 구조입니다.
나중에 사진을 따로 올리겠습니다. (오늘은 도착해서 사진 한 장 찍지 못했네요)
사무실은 파티션 하나 없이 툭 틔여진 공간에서 수시로 미팅하며 모두가 수평적인 관계에서 일하는 분위기가 참 마음에 듭니다.
특히나 사무실 냉장고엔 항상 coke와 먹을것들이 떨어지지 않고 쌓여있다는 점도..
이건 무척 조심해야 할 부분이네요..;;

미국은 이번이 처음인데..
입국에서부터 사실 조그마한 문제가 있었습니다.
껌을 질겅질겅 씹는 '4가지'없는 세관원덕에 내가 좀 어이없는 표정을 짓고 있어서였는지.
내 대답이 마음에 안들었는지..
뭐 여하튼. 바로 스탬프를 안찍어주고 secondary room으로 절 보내더군요..--;
찝찝했지만 시키는대로 갔더니만..
그곳에서는 아주 친절하게 질문 하나 없이 최장 6개월짜리 체류 비자 스탬프를 바로 찍어주었습니다.
**없는 세관원 덕에 이거 미국이라는 나라 재수없어서 이런 대접 받으면서 들어와야 하나 싶기도 했었던게 사실이었죠..--;

여하튼. 숙소에서 짐을 풀고 사무실에 들려서 미팅을 좀 하고..
다운타운을 나갔다가 한인 마트에가서 저녁거리를 사와서 먹었습니다.
시차 적응을 위해서 일부러 잠을 안자고 버티는 중입니다.

일이 너무 많아서 돌아다닐 시간도, 사진찍을 시간도 넉넉할런지 걱정스럽긴 하지만.
의외로 남는 시간들도 있을듯.
여하튼. 차차 체류기를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그나저나.. 새로운 모험이 꼭 성공했으면 좋겠습니다. >_<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7.06.19 - Union Square & Office  (24) 2007.06.20
2007년 6월 18일 저녁 - 사무실 야식과 집 근처의 야경  (20) 2007.06.19
It's San Francisco!  (20) 2007.06.16
정든 회사를 그만두며...  (16) 2007.06.15
동양종금의 CMA 계좌 개설  (10) 2007.06.05
근황.. 근황?  (11) 2007.06.01
  1. 뱀병장 2007.06.17 16:48 신고

    오옷 도착하셨군요...
    토욜에는 먼저 연락을 드렸어야 하는데 술에 떡이되서리...-_-;;
    암튼 부럽슴다~
    그리고 역시 미쿡은 좀 재수없는 나라인것 같아요..ㅋ

    • _Mk 2007.06.17 23:45 신고

      내가 또 술마셨다고 의심했을땐 아니라고 하더니만.
      역시 술이 떡이 됐던게 맞군. ㅋㅋ

  2. aaron 2007.06.17 17:10 신고

    잘 도착했구나...
    걱정했다는.. 나 핸폰 배터리가 나가있는줄도 모르고
    토요일 기다리고 있었다는...ㅠ.ㅠ 먄해..
    새로운환경에 항상 잘 적응하는 el.이니 잘하고 돌아올거라 믿음.
    어딜가나 사람조심하공... ㅋㅋ
    언냐들 사진 많이 부탁행.. 냐하하
    화팅!!!!

    • _Mk 2007.06.17 23:46 신고

      앙. 어쩐지 전화 안받더라.
      나 알자너. 잘 적응하겠지 ^^

  3. 49 2007.06.17 17:52 신고

    아우~ 부럽다~
    타지에서 몸 안 상하게 관리 잘 하시고
    종종 들를게요~
    항상 좋은 소식만 있기를~

  4. sound4u 2007.06.17 19:52 신고

    비행기에서 나눠준 종이에 "미국 들어가는 목적은?"에 아마.."사업상(business)"이라고 표시를 해서 secondary room으로 들어간걸꺼에요;;

    나는 미국들어올때 뭐라 그랬더라? 암튼 다른걸로 표시해서 별로 안 물어보고 바로 스탬프 찍어줬는데.. 울집 아저씨는 '사업상'쪽에 표시를 해서 room가서 질문하고 답하고 그랬다더군요.

    암튼 문화가 좀 다른 곳이니..여러가지 '문화충격'을 겪게 될듯..
    다 잘 될꺼라 생각하고.. 흐흐...서부쪽이면 날씨 좋겠네. ^__^ 물갈이 할 수도 있으니까..아프지 않게 건강한 하루하루 보내요.

    • _Mk 2007.06.17 23:49 신고

      아.. business로 표시하지 않았거든요..
      흠.. 아무래도 까다롭고 이상한애를 만났던거 같아요.
      여하튼.. 아직 문화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큰 이슈는 없지만. 지내다 보면 차차 생기겠죠 ^^

  5. ANGEL 2007.06.17 20:48 신고

    우옷... 샌푸란시스코오? 부러워... 그나저나 무슨일로 갔는공...??
    잠시 여행? 아니면 어학공부?
    그럼 랑이는 어쩌구... 여튼 부럽다.
    떠난다는게 참 쉬운것같지만, 그렇지 않잖아...
    누님 놀러가면 재워주냐? ㅋㅋ

    • _Mk 2007.06.17 23:44 신고

      메신저에서 설명해준 그대로삼~
      랑이는 맡겨놨지.

  6. 마유 2007.06.18 00:28 신고

    아아 드디어 미국! 잘 하실거임메, 힘내삼!!!

  7. 버번홀릭 2007.06.18 07:54 신고

    와와~~ 쌀국가셨군염~ 부럽 부럽 ㅠㅜ

    난 언제쯤 그런데 가보려나옹~

    • _Mk 2007.06.18 11:12 신고

      흐. 쌀국.
      종수군 목소리가 들리는군.ㅋ

  8. 옆자리아줌마 2007.06.19 20:15 신고

    꼭 성공하실꺼에효~!^^

  9. 라온 2007.06.20 02:06 신고

    새로운 경험이라..
    조금은 두렵고 설레이고 하지만
    자신감은 더 생긴다는.. 홧팅!!
    근데.. 샌프란시스코에 유명한 비치가 있지 않아? 아닌가.. - -;;

    • _Mk 2007.06.21 15:19 신고

      유명한곳이 어딘진 아직 잘 모르겠구.
      괜찮은 곳들은 많이 있는거 같아.

  10. 엘렌 2007.06.21 22:37 신고

    제가 다녀온 샌프란의 느낌은..
    부산시민이라 그런지, 커다란 부산같다고나 하하
    이건 너무 심한가요?
    항구도 바다도 산도 있었고.. 그렇게 생각이 들었어요.
    특히 이름은 까먹었는데 산정상에 있던 관망대는 꼭 부산의 용두산공원
    같더라니까요~(우기기)ㅋㅋㅋ

    • _Mk 2007.06.22 21:30 신고

      하하.. 커다란 부산..;;
      여긴..
      뭐랄까. 항구가 가까이 있는거 치고는 참 깔끔하고 신선한거 같죠.. ?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