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어느 정도 성장해가는 회사에서 노락노락 피어나는 정치적 프로세스는 어쩌면 인간의 본성에 의한 당연한 결과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을 했던 적이 있었다. 누구나 어떤 '위치'를 갈망하는 기본적인 성취욕이 있을것이니. 또한 그런것에 무관심한 사람들도 관리자 포지션에서는 팀원들을 위해서라도 어쩔 수 없이 정치활동에 일정 부분 가담할 수 밖에 없는 일도 조직내에서는 필요할 수 밖에 없으니..

요즘 보니 이걸 '인간의 본성'에 근거하기엔 무리가 있다는 생각이 든다. 같은 한국인으로서 '난 완전히 그렇지 않다'라고 말할수는 없지만, 이상하게도 새로 합류하는 한국분이 소위말하는 '계급'을 따지고, 그걸 중요하게 생각하고, 이른바 '물타기'의 필요 여부를 판단하고 있다는것이 참 안타깝다.

'인간의 본성'에 근거하기에 무리가 있을수도 있다는 생각을 한 근거는 처음 봤던 이 미국회사의 모습이었다. 사실 내가 가장 마음에 들었던 이 조직의 문화 자체가, 서로 맡은 부분에 대해서 co-work의 개념이 있었던 것이다. 상하 개념이 아닌 평등하게 자기가 맡은 영역의 전문가로서 일을 하는 부분인 것이다.

사내 정치의 결과는 무엇인가. 밥그릇 좀 더 많이 차지해서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는 건가. 서로가 전문적으로 활동하는 분야에 대한 이해와 공동의 목표 실천에 충실하면 되는거 아닌가. 나 역시 전 직장에서 팀을 매니징하던 사람이었지만, 지금 이곳에서 어떠한 직급과 계급 없이 모든 구성원이 각각의 포지션의 스페셜리스트로 불리우고 평등하게 일하는 문화가 참 좋았다. 이런 기업문화가 지속될 순 없는걸까. 내가 아직 정치맛을 모르는 이상주의자나 어린아이에 불과한 것인가?

"누가 누구보다 위다","누가 무엇을 지시해야만한다" 등등.. 이런것들 좀 버렸으면 좋겠다. 지금 우리가 진짜 해야할 일이 무엇인지를 먼저 생각해보고 해결점을 찾는 일에 에너지를 쏟으면 안되는 걸까?

el.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마운 사람들  (4) 2007.10.23
잘 살고 있음에 감사하기..  (16) 2007.10.15
정치가 좋더냐..  (4) 2007.10.10
샌프란에 비가온다.  (4) 2007.10.09
다양성에 대한 이해  (2) 2007.10.05
Palace of fine art, Stinson Beach, Jenner  (10) 2007.09.29
  1. 2007.10.10 18:39 신고

    나도 마냥 나쁘게만 생각 했었는데,
    지금은 내 관리자로 정치 파워가 있는 사람을 선호해.
    거두절미해서
    정치적 파워가 있다함은,
    어떤 아이디어나 일을 추진함에 있어서 끝까지 밀고 나갈 수 있는 파워잖겠어
    조직 내 여러 사람의 아이디어와 추진 러쉬 속에, 내가 이끄는 조직과 그 조직의 아이디어나 뭐를 임플레멘트 하려면, 난 제발 내 상사가 방구좀 꼈음 좋겠다.
    물렁한 상사는 비호감. 아랫사람 삽질할 확률도 크고, 똑같이 아님 오히려 더 고생만 하다가 평가는 쉣으로 가져갈 확률도 크지.

    (당신의 말은, 음, 직급이나 짬빱 그리고 내밑으로 다를 따지는 분들을 얘기하는거 같긴 한데, 그건 정치가 아니라 뻘짓 이지 모)

    • _Mk 2007.10.11 11:14 신고

      앙. 횰이 얘기하는게 어떤건지 충분히 알아.
      내가 전직장에서 고민했던 부분들이고, 팀원들 '안배'와 '평안'과 '발전'을 위해 필요했던 부분이니깐. ㅋ
      내가 신경쓰이고 아쉬웠던건 지금 합류한 미국회사의 조직 구성 자체가 한국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수직적 구성 요소보다는 각구성원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일들이 진행되고 있었는데, 몇몇 (하필이면 그 몇몇이 한국인과 동양인인데..)이 애써 수직적 구조와 정치적 구조를 만들어내려고 한다는거지. 참 안타까운 일이야.

  2. 종종 2007.10.11 19:53 신고

    짱나겠다 그런사람일수록 본인 스스로에게 컴플렉스가 있는 경우가 많아
    한마디로 불쌍한 인간일 확률이 높은 거지

    그런 사람 은근 있어

    아.... 나 요즘 큰 걱정거리가 있어...... (나중에 얘기해줄게..)
    기도해줘...

    • _Mk 2007.10.12 18:43 신고

      이런. 무슨일이 있는거야.
      전화해봐야겠네.

+ Recent posts